sub visual txt






  환절기 돈사 관리요령
  첨부된 화일이 없습니다.

환절기 돈사 관리요령 (상)

돼지 쉽게 피로하고 면역력 저하
일교차 4℃ 이하로 유지 바람직

기후(사계절) 가운데 환절기라는 것은 하루 중 낮과 밤의 급격한 기온 차이를 가지는 현상을 말하는 것으로 돈사 내에서 낮과 밤의 온도 및 습도차이를 유발시키는데 양돈농가들이 환절기 하면 보통 호흡기 질환 및 폐렴 등을 대부분 생각하게 된다. 왜냐하면 돼지는 봄이 오기전인 겨울철은 체력소모(열량발산)가 많아 겨울철에는 체온이 지나치게 내려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물질대사를 촉진하는 갑상선호르몬의 분비량을 늘여 신체 내에서의 열 생산이 증가한다. 봄에 접어들어 일교차가 커지게 되면 겨울철에 알맞게 설정된 돼지 몸의 생리는 일교차에 알맞은 생리로 전환해야 하는데 돼지는 비발한성 동물이므로 체표면을 통한 증발열 조절기능이 미약하고 물질대사 시스템 전환에 상당한 시간이 걸려 환절기에 제대로 적응하지 못하고 쉽게 피로해 질뿐만 아니라 면역 시스템인 저항능력도 떨어진다. 이러한 상태에서 돈사 내 환경이 불량하면 각종 질병이 악화되거나 호흡기질환 등 크고 작은 질병에 자주 시달리는 현상이 나타난다. 그러므로 돼지의 생리상 하루 중 온도차이가 4℃ 이상(돈사 내 낮과 방의 온도차이) 차이가 나면 돼지는 사실 외부환경에 적응하기 어렵게 된다. 따라서 환절기에는 열 환경의 조성이 매우 중요한데 열 환경에 영향을 미치는 환경 요소는 습도(humidity), 바람(drafts), 온도(temperature)이다.
봄•가을철 돈사 내 습도는 보통 50% 이하가 대부분으로 돼지가 생활하기에는 적합하지 않은 수준으로 이것은 환기시설의 환기율이 온도조절에 중점을 둔 것으로 공기의 질이 상당히 떨어져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환절기 돈사 관리요령 (중)

습도 50~60% 유지 바람직
최소 환기량 20% 이상 설정

환절기라 하더라도 돈사 내 상대습도를 50~60%로 유지하면 3가지(박테리아, 바이러스, 곰팡이)질병의 유발원인을 제거, 병원균이 퍼지지 못해 호흡기 질환(폐렴)의 질병발생 소지가 감소한다. 습도관리는 어떻게 하면 돈사 내부 수분량을 외부의 자연공기에 포함되어 있는 수분량과 같게 해 줄 것인가가 가장 중요하므로 외부의 공기가 돈사내부의 공기와 적절하게 희석되어 배출될 수 있도록 환기시설의 점검은 필수적이다. 환절기 외부온도의 낮과 밤 기온차이는 10~20℃ 전후의 차이를 보인다. 특히 어린자돈사내(무창돈사) 온도관리에 있어서 적정량의 환기를 하는데도 하루 중 돈사 내 온도가 적정수준으로 유지되지 않으면 환기시스템인 입기와 배기방식이 적합한지 확인하고 다음은 건물의 단열수준을 높이거나 난방을 해 주어야 한다.
또한 윈치돈사(육성비육돈사)는 세심한 관리를 해 주어야 한다. 왜냐하면 낮에 개방한 윈치를 밤에는 반드시 원위치를 해 낮과 밤의 온도 차이를 최대한 적게 해 주어 온도 차이에 따른 호흡기질환을 유발하지 않아야 한다.
현재 양돈장의 온도관리에 있어서 무창돈사에 설치된 환기 컨트롤러는 대부분 온도관리에만 치중한 나머지 이론적인 최소 환기율인 5% 내외로 조절이 되어 있어 외기의 역풍에 의한 찬바람의 돈사 내 유입이 발생하는 경우가 있다. 현장 조사결과 시제품의 환기량은 환절기(겨울철 포함)라 하더라도 최소 환기량은 디지털에 표시되는 량의 20% 이상이 되어야만 환기가 됨을 알 수 있다. 따라서 농장에 설치되어 있는 환기 컨트롤 조절기의 최소 환기량을 20% 이상으로 맞추어 주도록 한다.


환절기 돈사 관리요령 (하)

환기 안 되면 폐렴 병원균 키워
호흡기 예방 위해 먼지 제거를

환절기에 있어서 돈사내의 환경을 제어하는 방법에는 여러 가지가 있다. 그 중에서 기계적 환기를 통해 제어하는 방법이 가장 현실성이 있는 것으로 평가되고 있으나 적절한 환기시스템은 한마디로 말하기가 곤란하다. 특히 습도, 공기속도, 온도를 관리함에 있어서 환절기 때 돈사 내 환기가 불충분하면 돈사 내 저질의 공기는 마이코플라스마(호흡기질병을 유발시키는 미생물)와 다른 병원균의 성장을 향상시키고 결국 폐렴을 유발시키며 과도한 환기는 열 환경의 악화를 가져온다.
폐렴은 여름과 초가을에 비해 겨울과 봄(환절기)에 많이 발병하며 특히 어린 돼지의 경우 매우 민감하게 영향을 미친다. 대부분의 돈사는 환절기에 의한 특별한 환기시스템은 없으므로 환기방식과 설계가 돈사시설에 맞게 정확한 환경설계가 되었느냐가 가장 중요하므로 환기설계를 검토해 볼 필요가 있다. 환기관리에 있어서 일일 온도변화의 폭을 적게 하는 것이 가장 우수한 환기관리라 할 수 있으므로 무엇보다도 일일 일교차를 줄여주도록 관리한다.
환절기에 있어서 돈사환경은 돼지에게 매우 중요한 생산요소가 된다. 일일 일교차는 돼지의 번식과 성장에 매우 큰 스트레스 요인으로 작용해 호흡기질병 등을 유발할 수 있다. 그러므로 낮과 밤의 일교차가 심하고 상대습도가 너무 높거나 낮을 경우에는 돼지 생리활동에 많은 장애요인으로 작용하므로 일교차를 줄이기 위한 환기시스템의 점검이 필요하다. 또한 호흡기 질병을 유발하는 매개체인 돈사 내 먼지의 제거에 신경을 써서 호흡기 질환을 유발하는 매개체를 줄여 생산성을 고려해 볼 필요가 있다.